Search

'Quick BASIC'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7.21 내가 경험한 프로그래밍 언어들 (4)

내가 경험한 프로그래밍 언어들

IT/Opinion 2009.07.21 00:21 Posted by 타돌이
Channy님이 블로그에 경험해 본 프로그래밍 언어들에 대해서 정리하셨길래, 나도 한번 기억을 되살리고, 생각을 정리해 보고자 한다.

BASIC

내가 처음 프로그램을 작성해 본 것은 국민학교 5학년(1994) 때 컴퓨터학원에서 배운 GW-BASIC이었다. 학원에서 배운 것을 써먹어 보려고 삼국지, 갤러그, 벽돌깨기 등의 게임을 All Text로 만들어 보면서 게임프로그래머의 꿈을 키워 나갔다. 학원생들에게 퍼트리자 수업시간에도 내가 만든 게임만 하는 모습을 보고 참 뿌듯(?) 했다.

그러다가 실행파일로 배포해보고 싶어서 Quick BASIC을 사용하게 되었다. 중학교 2학년(1997)때 "타돌이"라는 타자연습 프로그램을 만들어 보기도 했다. 그 때부터 지금까지 인터넷상 닉네임으로 쓰고 있기도 하다.
타돌이

타돌이 (1997)


그리고 정보처리기능사 시험을 보려고 고1(1999) 때 Visual Basic을 시작했고, 군대에서 전산병으로 복무 중(2004~2006)과 전역 후 제주대학교 골프아카데미 통합관리시스템(2007)를 만들면서 활용해봤다.

C/C++, C#

중1(1996)때 게임프로그래머가 되려면 C언어를 먼저 공부하라는 조언을 듣고 C언어 공부를 시작했다. 포인터 부분에서 포기했다. 고등학교 때는 포인터를 이해하게 되었고, 다시 공부해서 Boarland C++, DJGPP, VC++, Watcom C 등의 개발환경을 경험해 보았다. 고1(1999) 때 BC++과 약간의 인라인어셈으로 "드럼통 타이거"라는 액션아케이드 게임을 만들어 보기도 하고, 대2(2003)때는 VC++에 DirectX를 사용하여 "크래커 퇴치 작전"이라는 슈팅게임을 만들어 보기도 했다. 군대에서는 MFC를 사용해서 파일업로드 ActiveX Control을 만들어 보기도 했다.

Cracker 퇴치작전

Cracker 퇴치작전(2003)

드럼통 타이거

드럼통 타이거(1999)



그리고 모 회사 입사시험을 보려고 하루 벼락치기로 C#을 공부한 적도 있다ㅎㅎ;


Pascal

중3(1998) 때, 고입시험이 끝나고 시간이 많이 남길래 Delphi를 공부하기 시작 했다. Delphi에서는 Object Pascal을 사용하기 때문에 이때 처음으로 Pascal 언어를 접했다. 이 때 C언어에서 이해하지 못했던 포인터를 이해하게 되었다. 배열의 인덱스 범위를 내 마음대로 줄 수 있고, 빠른 문자열처리 속도에 반하여 알고리즘 문제 풀이 시에 주력언어로 사용하기도 했다. 덕분에 고3(2001)때 수능시험이 끝나고, Delphi로 프로그램 개발하는 아르바이트 경험도 할 수 있었다.


웹 개발용 언어들 (ASP, PHP, JSP, ...)

중2(1997) 때 처음 나모웹에디터를 사용해 보면서, 웹개발에 처음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 이 후, 고2(2000) 때 처음 ASP를 사용해서 간단한 게시판을 만들어 봤다. 대학에 입학하고 나서는 PHP를 주력으로 웹개발을 하게 되었다. 그러다가 군대(2004)에서 Java Servlet, JSP를 사용하게 되었다. 군대 전역 후 복학하고 나서(2007) Channy님의 강의를 들었던 이후로 웹표준을 최대한 지키며 HTML 코딩하는 습관을 키워가고 있다.

통계 패키지용 언어들

전공이 통계다보니 대3(2004) 때부터 SAS를 시작해서 SAS Base Programmer 자격증을 취득했고, 최근에 오픈소스 통계 패키지인 R에도 관심을 가지고 있다.

이 외에도 Ruby, Python 등을 경험해 봤다. 최근에는 Daum DNA 사이트를 운영하면서 지도API관련 질문을 많이 받다 보니 JavaScript를 가장 많이 하고 있다.

개발자를 꿈꾼다면 적어도 학생 때 이것 저것 다 해봐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래야 실제 개발을 할 때 적합한 언어를 골라서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많은 프로그래밍 언어를 할 줄 안다고 해서, Low Level의 언어를 한다고 해서 뛰어난 프로그래머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중요한 것은 적절한 자료구조와 알고리즘의 선택, 적절한 모듈화, 일관된 코딩스타일 등과 같은 것들이다.
신고

'IT > Opinion'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경험한 프로그래밍 언어들  (4) 2009.07.21
문장의 끝, 세미콜론(;)  (0) 2008.09.06
디지털 키드 출신과 대기만성형 프로그래머  (0) 2008.04.24